▒▒▒ 지혜의 궁전 - 하누리 아카데미 ▒▒▒

회원가입안내

Home

무제2

 

       
  ID  
 PW  

  

 

 
 
 
 


 하늘을 사람을 쓰는 것이

2004-06-21 22:01:23, Hit : 3431

작성자 : 하누리
하늘이 사람을 쓰는 것이 이와 같습니다. 크게 쓸 사람은 먼저 흔들어 놓습니다. 그리고 나서 그가 얼마나 평상심을 갖고 담담히 일하는지를 봅니다. 큰 뜻을 갖고 있는 사람은 쉽게 흔들리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 다음에 큰 일을 맡깁니다.




정진
하누리님 말씀중에....

"우주는 서로 쓰고 쓰이면서 커 갑니다. 그 속에는 죄나 업이라고 할 것이 안 남지만 잘 쓰지 못하고, 잘 쓰이지 못할 때 업이나 죄, 한이 남습니다. "
2004-06-22
12:05:42

수정 삭제



전체목록  |  사랑 (26)  |  일상과 시 (130)  |  하누리 (39)  |  명상 (80)  |  통찰과 진실 (137)  |  운동과 운 (6)  |  메모 (3)  |  신과의 대화 (0)

 
421 [통찰과 진실]
  휴먼스테인, 또는 인간의 오점, 그리고 반란   1
 하누리
2953 2004-05-25
420 [하누리]
  회비   9
 하누리
2917 2005-06-30
419 [일상과 시]
  화이트님과의 이별   3
 하누리
3541 2009-03-10
418 [통찰과 진실]
  화! 기대!, 그리고 우주의 에너지법칙   2
 하누리
629 2018-06-07
417 [명상]
     1
 하누리
2789 2005-08-21
416 [통찰과 진실]
     4
 하누리
3156 2006-07-28
415 [명상]
     2
 하누리
2939 2004-09-02
414 [사랑]
  함께 하지 못한 이들을 위하여   5
 하누리
3381 2006-03-17
413 [일상과 시]
  할머니의 처방과 어머니의 처방   5
 하누리
3558 2005-11-22
412 [일상과 시]
  한 해가 가는데...   4
 무교無巧
4148 2011-12-29
411 [일상과 시]
  한 사람으로부터   2
 하누리
2950 2004-06-03
410 [명상]
  한 발 앞서...   2
 하누리
2807 2005-05-14
409 [사랑]
  한 남자와 한 여자 -대화가 필요해! 
 하누리
3032 2004-04-20
408 [명상]
  하루의 시작 
 하누리
2883 2004-03-31
[통찰과 진실]
  하늘을 사람을 쓰는 것이   1
 하누리
3431 2004-06-21
406 [하누리]
  하누리의 길   2
 하누리
2891 2006-12-17

1 [2][3][4][5][6][7][8][9][10]..[27]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