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혜의 궁전 - 하누리 아카데미 ▒▒▒

회원가입안내

Home

무제2

 

       
  ID  
 PW  

  

 

 
 
 
 


 과정의 신!

2018-10-11 08:41:03, Hit : 338

작성자 : 하누리


내가 늘 신에게 듣는 말이 있다.

<<되어지는 대로 맡기라>>

내가 어떤 일의 결과를 언제 어디서 이루어지라고 정할 수 없다는 의미로 받아들인다.

어떤 일의 결과는 나 혼자 정하는 게 아니다. 나의 선택과 또 다른 나인 남들의 선택과 시대의 선택이 모일 때 그 합으로 이루어진다. 그러한 것을 맨날 어떤 결과가 땅에 떨어지기를 바란다고 바라는 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것이다. 그래서 스스로 후회없을 만큼 노력하되 그 성공은 하늘에 맡기는 것이라 할 것이다.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지금 나의 선택에 집중하는 것이다.

여기서 지금 나는 무엇을 선택할 것인가?
여기 선 지금 나는 무엇을 보고 무엇을 들으며 무엇을 할 것인가?

그것은 돌아보니 과정의 추구였다. 스스로 자신을 묻고 자신의 길을 밝히며 지금 이 순간 무엇을 할 지 선택하는 것이었다. 그것을 다른 말로는 에너지라고 할 수도 있다. 다른 말로는 어른스럽다라고 할 수도 있다.

미래가 보장되지 않은 현실에서, 성공이 보장되지 않은 어떤 일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일은 자신의 진실을 정확히 보고 자신의 선택을 정확히 정의하고 후회하지 않는 일이다. 그리고 매 순간 자신 앞에 놓인 선택에 응하며 앞으로 나아가는 길이다.

그런 과정이 수없이 쌓여야 결실이 이루어진다. 내가 원하는 결과를 이룰려면 그 결과에 취하지 않고 거기에 맞는 과정을 받아들이고 나아가야 한다. 그 과정이 쌓여서 에너지가 충분히 커지면 결과가 조금씩 따라오기 시작한다. 눈앞의 작은 성공에 취하지 않고 바른 과정을 이어가야 좋은 결과에 가까워진다.

그것은 오직 자신과의 싸움이다. 자신의 에너지를 기르고 또한 자신의 마음을 기르는 수행의 과정이다.
거기에 들어가야 진짜 수행자가 되는 것이다.  

되어지는 대로 맡기라!
그대는 지금 여기를 선택하고 결과는 하늘이 이루게 하라!
되어질 일은 충분한 과정이 모인 뒤에야 이루어진다.
그 동안의 노력에도 원하는 결과가 이루어지지 않았다면 자신의 과정을 돌아보라!
어제의 생각으로 자기를 고집한다면 더 먼 길로 가게 된다.
큰 결과를 원한다면 자신의 에고, 정확히 자기 고집을 버려야 한다.
큰 결과에 방해가 된다면 기꺼이 자신의 어제까지의 관!, 정확히 나쁜 습관과 고집을 버리라!
그것은 과거의 나의 선택이지 지금 여기에 선 나의 선택이 아니다.
여기 지금 나는 무엇이든 선택할 수 있고 현실을 재해석할 수 있다.
작은 에너지의 선택은 스스로 급하며 쉽게 남에게 탓을 돌린다.
큰 에너지의 선택은 과정에 충실하며 스스로 자기의 길을 돌아보고 고쳐간다.
스스로 감사함을 알며 매일 새로운 생각으로 아침을 맞이한다.
매일 새로운 마음으로 자신에게 이루어진 모든 일에 감사한다.
실패를 과정으로 받아들이며 그 정확한 진실에 도달하려 한다.

그러한 과정을 밟다보면 자신과 싸우고 부딛치는 이들이 어느 순간 방해자가 아니라 오히려 자신의 부족함을 일깨워주는 사람으로 보인다. 자신의 어려운 환경이 오히려 사랑할 대상으로 보인다. 자신의 에고조차 방해자가 아니라 자신의 출발점으로 보인다.

진실의 과정으로 나아가라!
때가 되면 이루어지리라!
내가 무엇을 했다는 것이 중요한 게 아니라 무엇을 하려 했다는 것이 중요한 것이다.
그것이 나이고 나의 삶이며 나의 길이다.

누구에게나
  



성하
순간 순간 자신의 출발점을 찾아 집중하며 진실하고 바른 과정으로 나아가는 것이 중요한 것 같아요~ 하누리님 감사합니다~ 2018-10-13
02:11:53

수정  



전체목록  |  사랑 (26)  |  일상과 시 (130)  |  하누리 (39)  |  명상 (80)  |  통찰과 진실 (137)  |  운동과 운 (6)  |  메모 (3)  |  신과의 대화 (0)

 
421 [일상과 시]
  칠석 즈음에   1
 하누리
64 2019-08-11
420 [일상과 시]
  문득 지나가는 생각 하나   1
 하누리
117 2019-06-12
419 [메모]
  문득 가슴에 지나가는 말 하나   3
 하누리
271 2019-04-12
418 [명상]
  근원의 숨으로 들어가는 과정   2
 하누리
253 2019-04-04
417 [일상과 시]
     1
 하누리
216 2019-04-04
416 [일상과 시]
  이 삶의 마지막 날까지   3
 하누리
273 2019-03-18
415 [통찰과 진실]
  마음의 이 경지를 넘었는가?   1
 하누리
272 2019-02-22
414 [명상]
  높음을 버리라!   2
 하누리
259 2019-02-22
413 [일상과 시]
  내가 가장 힘들었을 때   3
 하누리
279 2019-01-23
412 [일상과 시]
  나의 나무   1
 하누리
207 2019-01-16
411 [일상과 시]
  들어는 갔으되 나올 수 없다면 
 하누리
192 2018-12-30
410 [일상과 시]
  돌아보자! 
 하누리
189 2018-12-29
409 [명상]
  최고의 해석   2
 하누리
230 2018-12-20
[통찰과 진실]
  과정의 신!   1
 하누리
338 2018-10-11
407 [통찰과 진실]
  영혼은 결과를 원하지 않는다.   1
 하누리
307 2018-10-09
406 [통찰과 진실]
  그대는 누구를 위해서 사는가?   1
 하누리
354 2018-10-02

1 [2][3][4][5][6][7][8][9][10]..[27]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