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혜의 궁전 - 하누리 아카데미 ▒▒▒

회원가입안내

Home

무제2

 

       
  ID  
 PW  

  

 

 
 
 
 


 하누리들의 모임

2009-10-12 16:46:26, Hit : 3402

작성자 : 하누리
이번 영천 모임에는 제가 빠질 것 같습니다. 제 마음은 여러분들과 함께 있겠지만 몸은 다른 데 있게 될 것 같습니다. 여러 분들의 모임을 돕기 위해서겠죠.

한내 님이 주관하실 첫 하누리 모임에 제가 빠지는 만큼 여러분들이 더 도와주셔야 될 것 같습니다. 마음으로 서로를 껴안아 주고 자신의 에너지를 북돋고 한내님께 사랑의 기운을 모아주시기 바랍니다.

그 동안 모임을 하면서 저도 힘들었던 일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그걸 다 내색할 수는 없었습니다. 모두 저를 보러 오셨고 제가 중심이 되어야 할 자리인데 제가 두렵다는 것을 보이기가 어려웠던 거죠.

모임을 하다보면 어떨 때는 뭘 어떻게 해야 할 지 밑도 끝도 없을 때가 있었습니다. 하누리 모임에선 미리 말씀이 안 나오고 가서 부딪쳐야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모두들 제 입에서 뭔가 떨어지길 기다리고 있는데 전 뭘 해야 할 지 느낌이 오지 않고 그러면 마음이 조급해지기도 하고 자신이 없어지기도 합니다. 지리산에서도 그런 적이 몇 번 있고 캐나다 기회로여행 때도 그런 적이 있었습니다.

그럴 때는 잠시 여러분들과 떨어져 마음을 가라앉히고 내면에서 울리는 소리를 듣기 위해 노력합니다. 보통은 얼마 지나지 않아 답이 나오기도 하지만 어떨 때는 그 시간이 좀 길어질 때도 있습니다. 그럴 때 더욱 여러분들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모임에 오셔서 그 동안 못 만난 회포를 푸시는 마음은 이해하지만 너무 길게 하지는 마시기 바랍니다. 그런 마음이 조금 길어지면 분위기가 산만해지고 리더가 분위기를 잡는데 어렵습니다. 항상 마음을 돌보시면서 전체적인 흐름을 보시고 왜 내가 여기에 와서 이 사람들과 함께 하려고 하는 지 돌아보시기 바랍니다. 리더와 호흡하면서 자신의 마음에 초점을 맞춰주시기 바랍니다. 그럴 때 좋은 마음의 어우러짐이 이루어집니다.

모임에 와서 어우러지지 못하는 사람이 없는지 돌아보시고 그런 사람이 있으면 마음으로 기운을 보내시는 것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대화할 때는 들뜬 마음을 가라앉히고 가슴으로 듣고 가슴으로 말하고자 하시면 더 깊은 대화를 나눌 수 있습니다. 상대를 위해 좋은 기운을 북돋워줄 때 오히려 자신의 온전함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프로그램 중간에 식사나 이동시간 때는 자신이 할 일을 먼저 생각해주시고 프로그램 진행상 쉬어야 될 시간인 지 빨리 움직여야 할 시간인지도 봐 주시기 바랍니다. 저도 식사가 종종 늦어질 때 조바심을 냈던 기억이 있습니다.

모두 하누리로서 주인의 자리에서 최고의 모임을 만들어보시기 바랍니다.



"우주의꽃"
네! 승재님, 노력하겠습니다. 승재님이 안계시니까 더 신경을 써서 한내님뜻을 잘 따라야겠죠.
감사합니다.
2009-10-12
18:35:57

수정  
일심일도
윗글을 보고나니 승제님 참으로 고생하셨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쩔줄 몰라 하는 경우가 많았을텐데 옆에서 그것도 아랑곳 하지 않고 마냥 딴짓만 하고 있었으니 ...
속으로 섭한 것이 많았겠네요. 앞으로 성찰하고 모임이 잘 이루어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마음 편하게 하시고 좀 쉬는것이 좋을것 같아요. 한네님 잘 도와서 미션이 잘 되도록 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
2009-10-12
19:42:44

수정  
대지
한내님이 인도를 참 잘 하시는것 같습니다. 영천모임도 잘 해내시리라 믿습니다.
저희들도 마음을 모아야 겠지요. 승제님도 마음으로 함께하시니 걱정하지 않습니다. 언제나 그렇듯이..
2009-10-12
22:01:57

수정  
모 여화
리더자에 대한 이해를 더하도록 하겠습니다. 2009-10-13
03:05:25

수정  
비야
지난날 기회로 여행시 부족했던점을 되돌아보며 귀한 시간 헛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2009-10-13
07:24:35

수정  
알음다리
기회로 여행하며 리더의 마음이 어떨지 깊이 헤아리지 못했었음을 반성하게 됩니다. 그 자리에 있으면 당연히 그렇게 해야한다는 생각이었지 내가 그자리에 있다면 어찌할까..리더에게 마음을 모아주고 전체와 조화를 이루는 것에 대해 깊이 깨우쳐 주셔서 감사합니다.. 2009-10-13
08:40:50

수정  



전체목록  |  사랑 (28)  |  일상과 시 (135)  |  하누리 (39)  |  명상 (80)  |  통찰과 진실 (140)  |  운동과 운 (6)  |  메모 (5)  |  신과의 대화 (3)

 
39 [하누리]
  회비   9
 하누리
2925 2005-06-30
38 [하누리]
  하누리의 길   2
 하누리
2903 2006-12-17
37 [하누리]
  하누리의 계 
 하누리
3486 2010-03-04
36 [하누리]
  하누리언? 
 하누리
2703 2004-03-15
35 [하누리]
  하누리로서 할 일   10
 하누리
4084 2009-03-26
[하누리]
  하누리들의 모임   6
 하누리
3402 2009-10-12
33 [하누리]
  하누리 홈을 돌아보며   1
 하누리
2395 2004-04-09
32 [하누리]
  하누리 아카데미는? 
 하누리
4204 2005-12-23
31 [하누리]
  하누리 선언과 반하누리 선언   2
 하누리
3643 2010-01-13
30 [하누리]
  하누리 선언 속에 들어있는 물음   10
 무교無巧
3974 2011-02-16
29 [하누리]
  평범한 삶의 발견   4
 아모하
3263 2007-05-27
28 [하누리]
  캠프를 앞두고...   3
 하누리
2704 2004-07-28
27 [하누리]
  침묵의 화법   4
 하누리
2921 2006-06-23
26 [하누리]
  지리산 가는 이유! 
 하누리
2731 2004-04-07
25 [하누리]
  제가 그랬던 것처럼...   4
 하누리
2937 2009-03-02
24 [하누리]
  정신세계원 강연을 위한 준비자료   1
 하누리
2755 2004-02-05

1 [2][3]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