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혜의 궁전 - 하누리 아카데미 ▒▒▒

회원가입안내

Home

무제2

 

       
  ID  
 PW  

  

 

 
 
 
 


 이 작은 것에 길이 있다.

2020-02-11 01:21:05, Hit : 48

작성자 : 하누리
작은 것 속에 길이 있다.

작은 것을 귀하게 쓰는 데 길이 있다.
작지만 늘 하는 것을 다시 보는데 길이 있다.

귀하게 보는 것이 마음이고
다시 보는 것이 마음이다.

관성을 이겨내고 똑갘은 일도 다시 보는 것이 마음이다.
마음은 모든 일을 늘 새롭게 마주한다.

지금 먹는 밥은 어제 뱃 속에 들어간 밥이 아니다. 지금 더 고맙게 먹으면 더 맛있는 밥이 되고 더 소화 잘 되는 밥이 되고 속이 편한 밥이된다.
밥을 잘 먹으면 몸이 편해지고 마음도 편해진다.  

편한 마음으로 바라보면
숨이 느껴지고 이 숨도 늘 같은 숨이 아니란 것도 알게 된다.

숨에도 들어오고 나가는 길이 느껴지고 늘 같은 숨이 아니고
몸과 마음에 따라 달라지는 것도 알게 된다.

작은 것들이 쌓이면
쌓이고 또 쌓이면
한 달이고 두 달이고 쌓이면
마음이 깊어진다.

저절로 보는 눈이 깊어지고
저절로 듣는 귀가 순해진다.
저절로 느려지고 깊어지고
욕심도 알게 되고 두려움도 알게되고
사랑도 알게 된다.

이 작은 것들이
이 보이지 않는 작은 것들이 모든 변화의 시작이다.
이 작고
귀한 것들이


성하
저절로 듣는 귀가 순해지도록 화이팅~! 하누리님 감사합니다~ 2020-02-11
13:18:59

수정  



전체목록  |  사랑 (27)  |  일상과 시 (133)  |  하누리 (39)  |  명상 (80)  |  통찰과 진실 (140)  |  운동과 운 (6)  |  메모 (4)  |  신과의 대화 (2)

 
431 [통찰과 진실]
  기회로가 답하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진실 
 하누리
60 2020-05-16
430 [통찰과 진실]
  초월의 길은 어렵지 않다. 
 하누리
51 2020-04-02
429 [메모]
  어떤 정의에 우주가 들인 비용은 얼마인가? 
 하누리
53 2020-03-03
428 [사랑]
  기도를 찾을 때! 
 하누리
39 2020-02-26
427 [일상과 시]
  남의 눈으로 보는 능력. 
 하누리
46 2020-02-11
[일상과 시]
  이 작은 것에 길이 있다.   1
 하누리
48 2020-02-11
425 [일상과 시]
  신비한 그림사전   1
 하누리
50 2020-02-07
424 [신과의 대화]
  신과의 대화, 버림 2   1
 하누리
66 2020-01-07
423 [통찰과 진실]
  울고 있는 아이에게   1
 하누리
60 2019-12-28
422 [신과의 대화]
  신과의 대화, 버림   2
 하누리
75 2019-12-27
421 [일상과 시]
  칠석 즈음에   1
 하누리
88 2019-08-11
420 [일상과 시]
  문득 지나가는 생각 하나   1
 하누리
145 2019-06-12
419 [메모]
  문득 가슴에 지나가는 말 하나   3
 하누리
324 2019-04-12
418 [명상]
  근원의 숨으로 들어가는 과정   2
 하누리
308 2019-04-04
417 [일상과 시]
     1
 하누리
251 2019-04-04
416 [일상과 시]
  이 삶의 마지막 날까지   3
 하누리
317 2019-03-18

1 [2][3][4][5][6][7][8][9][10]..[27]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