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혜의 궁전 - 하누리 아카데미 ▒▒▒

회원가입안내

Home

무제2

 

       
  ID  
 PW  

  

 

 

자유게시판

영혼의 길

삶이 깃든 나눔

신에게 쓰는 편지

묻고 답하기

추천도서/정보

 처음오신분께

 공지사항

 밀바 한구절

 하누리 용어해설

 건의사항


손님과 회원모두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는 소통의 공간입니다.


 두꺼비 집

2020-04-27 23:50:13, Hit : 15

작성자 : 이충훈
터 삶과 죽음의 공간 밑자리 활동의 토대나 일이 이루어지는 밑바탕
헌집 새집 빛과 어둠

수로왕 강림의식에서 불리어진 주술적 집단 무요라는 이야기가 있다.
달집 풍년 기원 제례 의식
땅에 물을 뿌리고 그 다음 불에 탄 제를 뿌린 뒤 땅을 가는 물과 불 조화

두껍아 두껍아 헌 집 줄게 새 집 다오
두껍아 두껍아 물 길어 오너라 너희 집 지어줄게
두껍아 두껍아 너희 집에 불 났다
쇠스랑 가지고 뚤레뚤레 오너라




 
1665
  party is the over 파티는 끝났다. 
 이충훈
27 2020-05-22
1664
  조화 
 이충훈
25 2020-04-30
1663
  차원 시공간 의식의 흐름 속에 집단적 욕망의 구성 
 이충훈
18 2020-04-30
1662
  음양 
 이충훈
17 2020-04-30
1661
  풍경 
 이충훈
19 2020-04-27
  두꺼비 집 
 이충훈
15 2020-04-27
1659
  시간 
 이충훈
16 2020-04-23
1658
  변화와 안정 
 이충훈
18 2020-04-17
1657
  주역 
 이충훈
23 2020-04-17
1656
  평창 
 이충훈
19 2020-04-15
1655
  꿈은 자아의 여행이라고 한적이 있다. 
 이충훈
16 2020-04-12
1654
  차원 시공간 의식의 흐름 속에 집단적 욕망의 구성(構成)... 
 이충훈
20 2020-04-11
1653
  조선시대 남장소녀 팔도 유람기 
 이충훈
17 2020-04-07
1652
  여행2.영혼의 길 용기 
 이충훈
21 2020-04-07
1651
  목숨을 걸어야 했던 과거 여행길 풍토병, 도둑, 맹수 
 이충훈
12 2020-04-07
1650
  담장 밖으로 훌쩍 떠난 조선의 여성 여행가들 
 이충훈
11 2020-04-07
1649
  여행 1.고향(故鄕) 
 이충훈
11 2020-04-07

1 [2][3][4][5][6][7][8][9][10]..[98]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또미